• UPDATE : 2017.12.15 금 18:10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북항배후단지, 물류클러스터로 변신 중인천시, ㈜부신물류 본사 및 물류센터 투자유치

인천 북항배후단지가 물류클러스터로 변신한다.

인천시는 7일 시청 접견실에서 ㈜부신물류와 북항배후부지에 서울 본사 인천 이전 및 물류센터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투자 협약식에는 유정복 인천시장과 최범락 ㈜부신물류 회장을 비롯한 이번 협약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건립되는 ㈜부신물류의 본사와 물류센터는 북항배후부지(북항로120번길 95) 16,596㎡에 총 투자비 약 400억 원을 투입하여 사무동과 물류센터동이 연면적 11,600㎡ 규모로 들어서게 된다.

2019년 가동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되며, ㈜부신물류의 정부양곡 보관과 출하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부신물류의 이번 투자를 계기로 북항배후부지의 물류산업이 한 단계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건설단계부터 지역건설업체 등이 참여함에 따라 일자리 창출 효과와 함께 지역경제의 활성화에도 상승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지난 11월 20일 ㈜한진중공업과 업무협약 이후 북항배후부지에 대한 기업유치에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인근의 편리한 수도권 교통망을 활용코자 하는 물류업체의 입주가 이어질 수 있도록 기업 유치에 나설 예정이다.

㈜부신물류는 1999년에 설립된 양곡 가공 및 보관 전문기업으로 2015년 농산물품질관리원 우수도정공장 인증을 획득했다.

2014년부터 3년 연속 정부양곡 쌀 생산량 1위를 기록하기도 했으며, 꾸준한 경영혁신과 업무효율화로 매출증대와 사업분야 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현재 회사는 정부 관리양곡 보관을 위한 국내 최대의 저온창고시설을 보유하고 있으며, 체계적인 품질관리시스템 도입으로 2017년 한국전략마케팅학회 유통분야 물류경영혁신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백현 투자유치과장은 “다양한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유치로 원도심 지역을 중심으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발전에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며, 향후 국내 및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더욱 강화하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