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4.22 일 15:0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스포츠 뉴스광장
인천유나이티드, 자유계약으로 정원영-김덕중 동시영입공개테스트 통해 인천 입단…“인천에 보탬 되는 선수가 되겠다”
인천유나이티드에 새롭게 입단하게 된 정원영(왼쪽)과 김덕중(오른쪽)

인천유나이티드가 공개테스트를 통해 자유계약선수 정원영(25), 김덕중(21)을 동시 영입했다.

이번에 인천에 입단한 정원영과 김덕중은 공개테스트를 통해 인천의 검푸른 유니폼을 입게 됐다. 인천 구단은 지난 3일과 4일 양일 간 자유계약선수 선발을 위한 공개테스트를 진행해 정원영과 김덕중을 선발했다.

인천유나이티드에 입단한 정원영

정원영은 185cm, 78kg의 탄탄한 체격을 지닌 중앙 수비수로 다부진 몸에서 나오는 힘 있는 플레이를 비롯하여 기본기, 스피드, 빌드업 전개 능력 등이 최대 장점으로 꼽힌다. 석남서초-제물포중-부평고를 거치며 인천에서 성장한 정원영은 선문대 졸업 후 용인시청, 데졸라 시마네(JHL)에서 활약한 뒤 인천으로 입단하게 됐다.

<프로필>

이름 : 정원영

생년월일 : 1992년 5월 26일(만 25세)

신체조건 : 185cm, 78kg

포지션 : CB(중앙 수비수)

출신교 : 인천석남서초-인천제물포중-인천부평고-선문대

경력 : 2016 용인시청, 2017 데졸라 시마네(JFL), 2018~현재 인천

 

인천유나이티드에 입단한 김덕중

김덕중은 176cm, 68kg의 체격 조건을 지닌 측면 공격수 자원이다. 능곡중-포항제철고-아주대 출신으로서 빠른 스피드를 이용한 현란한 드리블이 꼽히며 세밀한 공격 전개 작업 능력도 두루 보유하고 있다. 어린 시절 연령대 대표팀에서 꾸준히 활약한 바 있는 김덕중은 지난해 추계대학연맹전에서 도움왕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번에 인천에 입단하게 된 정원영과 김덕중은 “K리그 클래식을 대표하는 시민구단 인천에 입단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반드시 팀에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될 수 있게끔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

<프로필>

이름 : 김덕중

생년월일 : 1996년 3월 2일(만 21세)

신체조건 : 176cm, 68kg

포지션 : WF(측면 공격수)

출신교 : 경기능곡초-경기능곡중-포항제철고-아주대

 

한편 메디컬테스트 등 입단 절차를 모두 마친 이들은 오늘(12일)부터 태국 치앙마이 전지훈련에 참가한다.

손경옥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