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1 금 20:53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미디어 뉴스광장
김철관 인기협회장 "시민검증단 거부, 방통위 한심하다"2일 방송독립시민행동 긴급 기자회견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

김철관 인터넷기자협회장이 공영방송 이사선임 절차인 시민검증단을 거부한 방송통신위원회를 비판했다.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은 2일 오전 11시 경기 과천 정부종합청사(방통위 앞방송독립시민행동 주최로 방송통신위원회에 공영방송 이사 선임 시민검증단 운영하라고 촉구하는 기자회견에서 기자회견문을 낭독했다.

김 회장은 기자회견문 낭독에 앞서 지난 6월 21일 방송독립시민행동 출범이후지난 27일 이 자리인 방통위 앞에서, 28일 국회에서오늘 다시 방통위 앞에서 공영방송 이사 선임시 시민검증단을 운영하라고 촉구하려 왔다며 하지만 방통위가 먼저 시민검증단을 거부한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그는 방통위도 여야 나눠먹기식으로 구성됐다여야 나눠먹기식으로 구성됐기 때문에 여당이 많은데도 야당의 눈치를 보고 결정을 내린 것 같다며 이효성 방통위원장은 과거에 정치언론이라는 책을 냈다정치는 언론에 관여하지 않아야 하고권력도 언론에 관여하지 않아야 한다는 취지의 책이었다오늘 결정 정말 한심하다다시 한번 결정을 제고해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 회장은 기자회견문을 낭독했다기자회견문을 통해 방송통신위원회가 오늘 공영방송 이사회 차기 이사 선임 계획을 확정했다며 국민 다수가 원하는 방송의 정치적 독립과 공정방송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이사회부터 달라져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이사회를 제대로 구성하려면 법적으로 선임추천 권한을 갖고 있는 방통위가 책임 있게 나서야 한다며 정치권의 개입압박을 원천 차단하고 법률 상 대표성다양성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시민 참여-공개 검증 제도를 도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강명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