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2 토 02:51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헤어라인 넓어지는 남자 앞머리탈모, 치료 서둘러야 하는 이유
▲ 발머스한의원 인천점 최환석 원장

앞머리탈모란, 이마의 헤어라인 밀도가 줄어들면서 앞머리 볼륨감이 떨어지면서 탈모가 진행되는 유형이다. 주로 남자에게 발생하며, M자, U자, V자형으로 나눌 수 있지만 이마 헤어라인이 M자 모양으로 후퇴하는 유형이 대부분이다.

얼마 전 남자헤어라인 탈모를 진단받은 이상규(가명·송도) 씨는 “점점 이마가 넓어진다고 생각했는데 기분 탓이 아니라 헤어라인 탈모였다. 꾸준한 탈모관리만으로는 치료하기 어려울 것 같아 탈모병원에 내원하게 됐는데 조기에 내원해 다행이라는 말을 들었다”고 전했다.

발머스한의원 인천점 최환석 원장은 “남자헤어라인을 올라가게 하는 앞머리탈모는 탈모가 시작된 시기부터 헤어라인이 점차 올라가 이마처럼 매끄러워진다. 이는 모근의 기능이 쇠퇴해 ‘빈 모공’이 많아졌다는 뜻으로, 빈 모공이 많으면 발모가 어려워질 수 있다”며 “앞머리탈모는 탈모증상을 인지했을 때 서둘러 치료하는 것이 현명하다”고 설명했다.

헤어라인 탈모를 인지한 사람은 대개 탈모치료가 어려울 거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는 탈모가 난치, 혹은 불치병이며 재발이 잦은 질환이라는 잘못된 편견 때문으로 볼 수 있다. 대부분 질환은 증상이 나타난 원인을 알고 이를 바로잡는다면 치료할 수 있다. 탈모 또한 마찬가지다.

그렇다면 앞머리탈모가 나타난 이유는 무엇일까? 한방에서는 스트레스나 소화기에서 발생한 과도한 열이 앞머리탈모로 이어졌다고 본다. 헤어라인이 후퇴한 앞머리탈모 환자의 대부분은 평소 과도한 스트레스와 긴장상태에 놓여 있으며, 수면이 부족하다는 공통점이 있다. 이러한 생활습관은 체내 부담으로 작용해 장부 불균형 및 혈액순환 저하로 이어져 ‘두피열’ 증상을 유발한다.

두피열은 현대인의 탈모를 유발한 주원인이기에 탈모치료는 두피열 개선에 집중해야 한다. 이때 두피열을 유발한 원인과 치료방법은 환자의 체질 및 건강상태, 생활습관 등 개인의 특성에 따라 달라지기에 세밀한 진단을 통해 환자의 특성을 파악해야 한다.

탈모한의원에서는 몸 치료와 두피 치료를 통해 두피열 개선을 도와 앞머리탈모를 치료한다. 환자의 개인적 특성을 고려해 처방한 개인 한약은 치료 부작용 우려를 덜 수 있으며, 침 치료 및 한방 외용제 치료는 탈모치료 시너지를 높일 수 있도록 돕는다. 이후 진행하는 의료진의 1:1 코칭은 환자 스스로 올바른 생활습관을 가져 향후 탈모 재발 예방에 도움 될 수 있다는 특징을 지닌다.

한편, 앞머리탈모를 예방 및 관리하기 위해서는 두피열을 유발할 수 있는 요인을 피하는 것이 중요하다. 탈모에 대한 두려움과 걱정보다는 충분한 휴식을 통해 심리적인 안정을 취하고, 충분한 영양섭취 및 두피와 모발 청결을 유지하는 것이 탈모예방과 관리에 도움 된다.

발머스한의원 인천점 최환석 원장은 "탈모는 원인을 알고 있다면 치료할 수 있는 질환”이라면서 “탈모가 오래돼 빈 모공이 많이 생기면 치료에 어려움이 따를 수 있기에 탈모가 의심된다면 서둘러 의료진을 통한 진단을 받아보기 바란다”고 조언했다.

손경옥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