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4 금 17:23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경제/IT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에 260억 규모의 한국 생명과학 운영본부 착공송도를 중심으로 한국 생명과학 사업역량 통합 및 지속적 투자 예정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선도적인 과학기술 기업인 독일 머크의 한국 자회사인 머크㈜(대표: 글렌영 대표이사)가 11일 오전 송도에서 ‘한국 생명과학 운영본부’ 건립을 위한 착공식을 개최했다.

경제청에 따르면, 머크는 1668년 독일에서 설립되어 올해 350주년을 맞이하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글로벌 제약/화학/생명과학기업으로 국내 다수의 바이오기업들에게 생명과학분야 바이오공정 관련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머크는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의 잠재력을 인지하여 지난 2016년 10월 송도에 M.Lab협업센터를 개소했으며, 이어 2017년 12월에 ‘한국 생명과학 운영본부’ 건립을 위해 경제청과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했다.

 머크의 생명과학분야 CEO인 우딧바트라(Udit Batra)는 머크의 송도투자에 대해 “세계 최대 바이오허브로 빠르게 성장하는 송도의 가능성에 대한 투자”라고 밝혔다.

이날 착공한 머크 한국 생명과학 운영본부는 독일 머크가 사업비 260억원을 전액 투자하는 사업으로,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등 송도 및 인근지역 바이오의약 제조 및 연구개발 기업들에게 세포배양배지를 공급하고 관련 기술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시설투자 사업이다.

건립되는 시설은 10,141㎡ 규모의 부지에 지하1층, 지상5층으로 구성된 연면적 8,319㎡의 제조 및 부대시설이다.

아울러, 머크는 본 시설이 2019년 5월경 준공되면 국내 분산되어 있던 생명과학 사업을 송도로 통합, 송도를 중심으로 한국 생명과학 사업역량 강화를 위한 투자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착공식에 참석한 김진용 청장은 축사를 통해 “머크는 350년의 역사, 생명과학 분야에 대한 열정 그리고 송도의 성장에 대한 명확한 비전을 바탕으로 송도에서 새롭게 성장할 것이라고 확신한다”며 “경제청은 머크와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의 성장을 위해 간단(間斷)과 지식(止息)없는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