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19 일 19:3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뉴스광장
박남춘 시장 3.1절 맞아 생존 애국지사 방문일본군 관사 무기 빼내려다 옥살이했던 박찬규 지사 방문
   
 

박남춘 인천시장이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및 3.1절 100주년을 맞아 생존 애국지사를 방문해 예의를 표하고 감사인사를 했다.

박 시장이 방문한 박찬규 지사는 인천에 거주하고 있는 유일한 생존 애국지사로 강화군 송해면에 거주하고 있다. 그러나 지난해 말부터는 건강이 악화돼 인천 보훈병원에 입원해 치료받고 있는 상황이다.

박찬규 애국지사는 1945년 2월 중국 북경주둔 일본군 제1972부대의 군속으로 근무하던 중 광복군 제3지대 소속으로 지하공작을 위해 일본군 군속으로 위장하여 활동하던 김순근의 권유로 독립운동에 투신할 것을 결심하고 일본부대 관사에 잠입해 권총 등을 확보하다 체포돼 징역 단기5년 장기7년의 옥고를 치뤘다.

또한, 1949년 단기하사로 입대해 6.25전쟁에 참전하여 백마고지 전투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이에 정부에서는 그의 공을 기려 2000년‘건국훈장 애족장’을 서훈했다

한편 시는 올해 인천에서 처음 만세운동을 시작한 창영초등학교에서 제100주년 3.1절 기념식을 시작으로 다채로운 행사를 준비중에 있다.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