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21 목 17:54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경제/IT 뉴스광장
“IFEZ, 글로벌 프랑스 기업에 ‘러브콜’”프랑스 기업 대상으로 7일 투자유치 설명회 개최
▲ 7일 한불 투자유치설명에서 김진용 청장이 프리젠테이션을 하고 있다. ⓒ 인천뉴스

 바이오‧금융‧에너지 등 프랑스의 글로벌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투자유치 설명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7일 서울 그랜드 앰버서더호텔에서 글로벌 프랑스 기업 CEO와 임원 등 70여명을 대상으로 ‘IFEZ(인천경제자유구역) 투자유치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에는 한불상공희의소 회장인 다비드 피엘 잘리콩 대표, 미쉘 드롭니악 주한 프랑스대사관 경제통상대표부 대표 등 통상 고위 관계자들과 생고뱅, 세르비에, 베올리아, 소시에떼 제네랄 등 바이오, 금융, 에너지 등과 관련한 프랑스의 글로벌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 IFEZ에 많은 관심을 나타냈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이날 투자유치 설명회에 참석, ‘IFEZ에서의 글로벌 사업 기회’란 프리젠테이션에서 송도 바이오 허브, 의료 복합단지, 첨단산업 클러스터 등 IFEZ의 주요 사업을 다국적 기업들에게 소개하고 외국인투자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인센티브 및 지원 정책을 알리며 향후 발전 가능성과 투자 가치가 높은 IFEZ에 투자해줄 것을 당부했다.

 IFEZ는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세계적인 바이오 기업이 입주한 송도 바이오허브를 두 배로 확대하기 위해 11공구 내에 약 990,000㎡ 부지를 추가로 확보할 예정이며, 오는 2024년 개원을 목표로 하고 있는 송도 세브란스 병원과 사이언스파크를 조성할 계획을 갖고 있다. 또한 첨단산업이 밀집해 있는 5공구 첨단산업클러스터 연구소 용지에 입주할 기업을 유치키 위해 잔여 부지 매각을 준비하고 있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향후 북한의 투자시장이 열린다면 우리나라 기업과 협력해 진출하는 것도 가능하고, IFEZ의 지정학적 위치와 세계적인 물류 허브 등의 장점을 활용해 국내 시장 뿐만 아니라 거대 중국 시장 진출의 거점으로 활용할 수 있다”며 “앞으로 IFEZ가 인천경제의 중심을 넘어 한국의 성장 동력 중심축이 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다국적 프랑스 기업들의 투자확대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손경옥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