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19 일 19:3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강화군 진강산 산불, 주불 진화 완료헬기 10대, 진화차 4대, 인력 2,164명 투입

14일 오전 8시 현재 주불진화 완료 및 잔불진화 중, 임야 50㏊ 피해

인천 강화군 양도면 진강산(해발 441m) 산불이 14일 오전 8시 현재 주불은 진화 완료됐으며, 잔불 진화 중이다.

13일 오후 2시께 시작된 산불은 강풍으로 인해 인근 덕정산(해발 320m)까지 옮겨붙었으나, 소방당국이 이틀에 걸쳐 진화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18시간 만에 주불 진화에 성공했다. 산불은 임야 약 50㏊(500,000㎡)의 피해를 남겼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소방당국은 산불 이틀째인 오늘 오전 6시부터 소방헬기 13대, 소방차 39대, 진화차 16대, 진화인력 2,654명을 투입했다.

강화군청 관계자는 “산불이 완전히 진화될 때까지 잔불진화에도 긴장을 늦추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산불은 진강산의 해병대 사격장에서 K201 유탄발사기 사격 훈련 중 발생했다.

이에 앞서 강화군 양도면 진강산(해발 441m)에 대한 2차 진화가 14일 오전 6시를 기해 개시됐다.

소방헬기 10대, 소방차 34대, 진화차 16대, 진화인력 2,184명(소방공무원 450, 군부대 1,400, 군청공무원 250, 진화대 29, 항공대 35, 경찰 20)이 투입됐다.

당국은 밤사이 잔불이 더 이상 번지지 않도록 연소 확대 저지선을 구축함은 물론 특수진화대와 산불진화대, 소방차를 투입해 산불이 민가로 번지는 것을 막았다. 신불 피해 위험이 있는 인근 주민 1가구(2명)가 마을회관으로 대피해 있으며, 4가구(8명)는 유사시 바로 대피할 수 있도록 준비를 갖추고 있다.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