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16 수 11:29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경제/IT
검단신도시 역세권 상업용지 최초 공급인천지하철 1호선 검단연장 역사 인접 노른자 상권

1단계 33천세대, 총 75천세대 입주계획으로 배후수요 풍부

▲ 검단신도시 사업지구 위치도 ⓒ 인천뉴스

LH는 수도권 대규모 택지의 희소성을 바탕으로 인기리에 토지매각 경쟁률을 갱신하고 있는 검단신도시 택지개발사업지구 내에서 최초로 상업용지가 경쟁입찰 방식으로 일반에 공급된다고 밝혔다.

금번 공급하는 토지는 1단계 사업구역에 위치한 상업용지 C5, C6, C8블록 내 19개 필지로, 2024년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 1호선 연장선 101역사를 둘러싸고 있는 초역세권 노른자 땅이다.

필지당 면적은 796∼2,551㎡의 다양한 면적으로 구성되어 있고 공급예정 금액은 3.3㎡당 평균 1,313만원 수준으로 구도심 및 인근 개발지구 동일 용도 토지 대비 저렴하며 근생, 판매, 업무, 문화, 교육 등 다양한 용도의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1단계(33천세대) 공동주택지 중 약 70% 이상이 인기리(‘18.12월 최고경쟁률 238:1)에 분양 완료되었으며, 지난해 10월부터는 아파트 분양을 시작하여 현재 7개 블록(8,700여 세대)의 분양절차가 완료되어 다가오는 2021년 6월부터 아파트 입주가 본격화되므로 이번 상업용지는 약 3만세대 이상의 풍부한 배후 수요를 확보한 핵심 입지에 위치해 있는 셈이다.

이번 공급하는 상업용지는 2007년 검단신도시 택지개발지구 지정 이후 공동주택용지를 제외한 부지로는 일반에 최초로 공급되며 기존 구도심의 상권을 흡수할 것으로 보여 공급 전부터 많은 실수요자들의 문의가 이어지는 등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곳이다.

또한, 금번 공급필지 인근의 일부 상업용지는 ‘넥스트 콤플렉스’로 명명된 특화개발을 위한 특별계획구역으로 검단신도시를 상징하는 랜드마크 빌딩건설을 위한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어 향후 검단신도시 핵심 앵커시설로서 비즈니스와 상업 활동의 중심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다는 점에서, 부동산 업계에서는 1단계 상업용지의 투자가치를 감안할 때 투자자들의 관심이 매우 높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대금납부조건은 3년 분할납부방식으로 계약체결 시 계약금 10% 납부, 중도금 및 잔금 90%는 계약체결일로부터 3년간 매 6개월 단위 6회 균등분할 조건이고, 현행 할부이자율은 연3.5%이며 선납할인(2.5%)도 가능하다.

주요일정은 5월 13일 공급 공고하여 6월 3일 입찰신청 예정이며 기타 공급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 http://apply.lh.or.kr )에 게시된 공고를 참고하거나 LH인천지역본부 검단사업단(032-560-8221, 8237)으로 문의하면 된다.

손경옥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