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3 금 18:09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부평미군기지 토양오염 정화 주한미군 책임 촉구 퍼포먼스평미군기지맹독성폐기물주한미군처리촉구대책위, 13일 진행
▲ 부평미군기지맹독성폐기물주한미군처리촉구대책위원회가 13일 '토양오염 정화 주한미군 책임 촉구'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 인천뉴스

국방부가 부평미군기지 토양오염 정화업체를 선정 중인 가운데, 부평미군기지맹독성폐기물주한미군처리촉구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가 13일 주한미군의 책임을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국방부 위탁을 받아 한국환경공단이 지난 1월에 작성한 <캠프 마켓 다이옥신류 포함 복합오염토양 정화용역 과업내용서>에 따르면, 773억3천여만원의 비용으로 2022년까지 다이옥신을 비롯한 중금속, PCBs, TPH 등을 정화할 계획이다.

 대책위는 오염자책임원칙에 따라 주한미군이 책임지고 토양오염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며 부평미군기지 앞, 미대사관 앞에서 1인시위를 진행한 바 있다. 

공개된 과업내용서에 의해 오염토양 정화비용이 773억원 이상, 즉 정화비용이 구체적으로 확인된 만큼, 주한미군이 정화비용을 부담해야 하지만 이에 대한 책임은커녕 사과조차 없는 상태다.

▲ 주한미군 책임 촉구 퍼포먼스 ⓒ 인천뉴스

대책위원회는 주한미군 책임촉구 뿐만 아니라 ▲파일럿테스트를 통해 최대한 높은 수준의 정화 목표를 설정할 것 ▲투명하고 안전한 정화를 위한 시민감시단 구성할 것을 요구했디.

대책위는 이러한 내용을 시민들에게 알리는 현수막을 부평미군기지 담벼락에 새롭게 게시하고, 주한미군 책임을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13일 오전 1-시 부평공원 주차장 맞은편 부평미군기지 담벼락 과 인도에서 진행했다.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