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8 일 16:59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뉴스광장
인천교통공사, 2019년 우수관제사 선발최우수 관제사(BESCON)에 신영진 과장
▲ 신영진 관제사 ⓒ 인천뉴스

인천교통공사는 “최고의 관제사를 일컫는 「올해의 BESCON」에 2호선 운영관제팀 신영진(42세) 관제사가 선정되었다”고 14일 밝혔다.

BESCON은 Best Train-traffic Controller “최고의 관제사”의 약자이다. 종합관제실 관제사 총 60명을 대상으로 1차 이론, 2차 실기 평가 등 엄격한 선발과정을 통해 최종 4인(신영진,조현석,김민석,성봉희)의 우수관제사를 선발하였으며 그 중에서 최고점을 받은 2호선 운영관제팀 신영진 관제사가 BESCON(최우수관제사)으로 결정됐다.

자동무인운전 방식의 인천2호선 열차운행 시스템은 관제사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공사는 관제사의 전문성 강화 및 장애조치능력 향상 등 안전운행 확보를 위해 우수관제사 선발대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신영진 관제사는 2005년 4월에 입사하여 인천1호선 열차운전과 영종자기부상 개통, 인천2호선 개통 등 열차운행관련 업무를 성실히 수행하여 열차관제에 풍부한 전문성을 갖추었다.

신영진 관제사는 “능력이 출중한 선·후배가 많은데 상을 받게 되었다”고 동료들에게 미안함을 표현하며, “앞으로 더 잘하라는 뜻으로 알고 그 동안의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열차안전·정시운행에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선발 소감을 밝혔다.

공사 정희윤 사장은 “열차안전 및 정시운행에 관제사의 역할이 갈수록 중요해지고 있는 만큼 투철한 사명감을 가지고 맡은바 업무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손경옥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