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8 일 11:0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뉴스광장
'인천 관광·마이스 포럼' 출범..29일 창립 총회
인천 중구 개항장 거리.

 

인천이 관광 마이스분야의 싱크탱크(think tank)를 출범시킨다.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관광 마이스 전문가들로 구성된 가칭 「인천 관광·마이스 포럼」을 구성키로 하고 오는 29일 열리는「제1회 인천 MICE 피에스타 2019 행사」에서 창립회의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포럼의 목적은 관광 마이스 전문가 인적네트워크 구축으로 인천 관광 ․ 마이스 정책추진을 기획단계에서 자문ㆍ논의하고 중장기 비전 제시 및 정책대안 발굴로 인천 관광 마이스산업 발전을 선도하기 위한 것이다.

포럼은 인천시 행정부시장과 민간 포럼위원장 등 공동위원장, 사무국, 3개 분과로 구성되며 인천을 포함한 전국의 대학교수, 연구원, 관광공사 임직원, 공무원 등 30여명 내외로 구성됐다.

임기는 내년부터 2021년까지 2년이며, 사무국은 내년 중 투모로우시티 2층에 개설할 예정인 「인천 마이스지원센터」에 두고 인천관광공사가 위탁을 받아 운영할 계획이다.

분과별 업무는 관광정책분과가 관광자원 개발 / 수용태세 / 남북관광 / 축제 및 상품개발을, 관광산업분과는 신산업 육성 / 고용 및 인력 창출 / 관광홍보 마케팅 / 복합리조트 개발을, MICE 분과는 MICE 기획 및 홍보 / MICE Alliance / 마이스 기반사업 / 인천 공항 연계사업 등을 각각 담당한다.

각 분과는 연 1건의 정책과제를 선정하여 연구하고 분기별로 돌아가면서 이를 발표하는 세미나를 개최할 계획이다. 또 연말에는 심포지엄을 통해 연구과제 발표와 보고서도 발간한다는 방침이다.

이 과정에서 인력풀의 한계를 극복하고 연구 활동의 활성화를 위해 과제 특성에 따라 정책과제별로 외부의 전문가가 참여하는  2명 내지 3명의“워킹그룹(working group)”을 탄력적으로 구성하여 운영키로 했다.

조인권 문화관광국장은 “그 동안 우리시 관광 마이스분야의 물리적 인프라가 지속적으로 확충된 반면 이를 이용할 수 있는 인적 인프라는 상대적으로 취약했던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포럼 구성이 이 분야 기초통계자료를 확보하고 취약한 중앙정부와 우리시와의 네트워크 및 우리시 내부의 네트워크를 보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박지혜 객원기자  hjh0004@naver.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혜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