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8 일 11:0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인천 2030 미래이음 종합 비전 22일 발표GTX-B·D, 원도심과 신도시를 잇는 트램, 바이오 등 미래산업 육성 청사진 제시
▲ 인천시청 전경 ⓒ 인천뉴스

인천시는 22일 진행되는 시공초월 협치 컨퍼런스에서 2030년을 대비하는 미래 이음 정책의 종합판을 박남춘 시장이 직접 설명한다고 밝혔다.

‘인천 2030 미래이음 종합판’은 본래 취임 1주년을 맞아 7월 1일에 발표할 예정이었으나 수돗물 사고로 한 차례 연기되었고, 10월 시민의 날을 기념해 다시 일정을 계획했으나 돼지열병 사고 수습을 위해 또 다시 연기됐다.

이날 발표에서는 지난 8월과 9월에 총 11차례 진행 했었던 미래이음 ‘분야별 발표회’에서 다룬 내용을 기반으로, ① 세계와 이어진 기본이 튼튼한 도시, ② 미래와 잇는 깨끗한 환경 도시, ③ 미래 산업 경제도시를 중심으로, 향후 주요 사업의 진행 상황을 시정관리지표와 시민행복지표 등 데이터를 통해 지속적으로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시민에게 공표할 예정이다.

 2030 미래이음은 10년 앞을 내다보면서 미래를 준비하는 큰 그림으로, 시민들에게 공개·공유하여 시민이 중심이 되는 인천시를 만들어 가는 최상위 중장기 종합계획이다.

 인천 2030 미래이음은 살림과 이음이라는 두 키워드를 중심으로, 앞으로의 큰 방향을 설정하고 일정에 따라 진행해 나가는 비전을 제시한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미래는 기다리는 자가 아니라 준비하는 자의 것”이라면서, “시민중심의 비전과 지표로 구축하는 미래 대비 시스템인 미래이음을 지속적으로 구체화 하겠다.”고 밝혔다.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