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8.7 금 20:4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 뉴스광장
2020 커피콘서트 상반기 공연 라인업 공개인천문화예술회관, 올해 3~7월까지 총 5회 차 라인업 발표
브랜든 최& 정환호 듀오 <소극적 위로>

인천문화예술회관의 대표 브랜드 <커피콘서트>가 올해 3월부터 7월까지 총5회 차의 라인업을 공개한다.

2008년 시작해 인천 대표 브랜드 공연으로 자리매김한 <커피콘서트>는 매달 한 번, 셋째 주 수요일 오후 2시에 열리는 마티네 콘서트(Matinée Concert)이다.

다양한 문화 활동에 누구보다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주부들은 물론 저녁 관람이 쉽지 않은 자영업자와 은퇴 후 여가를 적극적으로 즐기는 액티브 시니어(건강하고 적극적으로 은퇴생활을 하는 활기찬 은퇴자)까지 매니아층으로 끌어들이며 지지기반을 더 넓고 단단하게 다지고 있다.

지난 12년간 다녀간 관객 수가 5만6천여 명에 이를 만큼 인천문화예술회관을 넘어 인천의 대표 공연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또한 <커피콘서트>는 아티스트가 자신의 이야기와 함께 무대를 펼치며 관객과 교감을 나눌 수 있어 출연자도 행복한 무대로도 손꼽힌다.

올해 <커피콘서트>는 3월부터 시작해 12월까지 진행될 예정으로 우선 2020 상반기 공연 라인업을 발표한다.

기존 관객들의 호응이 좋았던 장르인 클래식, 대중 장르, 재즈 외에 쇼콰이어와 발레 등 이색적인 공연들도 준비되었다.

세계적인 현악4중주단 노부스 콰르텟의 바이올리니스트 김영욱과 리스트 피아노 콩쿠르 준우승자 홍민수가 4월 커피콘서트 첫 무대의 막을 연다. 두 연주자는 슈만, 슈베르트, 리스트 등 클래식 역사에서 가장 사랑받았던 낭만주의 시대의 음악들을 젊은 감성으로 연주한다.

4월에는 한국의 ‘에릭 크랩톤’이라 불리는 블루스 음악의 거장 김목경이 그의 밴드와 함께 찾아온다. ‘부르지마’,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등 그의 대표곡들을 영혼을 흔드는 라이브 연주로 만난다. 전통 블루스와 포크, 컨트리 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음악적 요소에 기반한 연주를 통해 세계무대에서도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그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다.

5월에는 국내 최초 쇼콰이어그룹 하모나이즈의 무대가 준비되어 있다. 2016년 러시아 소치와 2018년 남아공 츠와니 세계합창올림픽에서 금메달을 수상한 실력파 합창단답게 역동적인 퍼포먼스와 다채로운 하모니로 꽉 찬 무대를 선보인다.

국내외에서 왕성히 활동 중인 색소포니스트 브랜든 최와 피아니스트 정환호가 따뜻하고 부드러운 음악으로 6월 무대를 책임진다. 익숙한 추억의 올드팝과 재즈연주곡으로 일상에 지친 사람들에게 작은 선물과 같은 시간을 선사한다.

7월에는 인천을 대표하는 인천시티발레단의 <해설이 있는 발레콘서트>가 커피콘서트의 관객들을 찾아온다. 박태희 단장의 해설과 함께 전통 발레와 창작 발레를 넘나들려 다양한 파드되와 군무를 선보이며, 상반기 커피콘서트의 마지막 무대를 장식한다.

한편 1월 28일(화) 오후 2시부터 ‘커피콘서트 상반기 시즌권’을 판매한다. 총 50석의 한정된 좌석을 선착순으로 판매하며, 032)420-2739로 전화 신청만 가능하다. 정상가 대비 총 2만원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는데다, 매회 예매를 하는 번거로움을 덜기 때문에 커피콘서트 마니아들에겐 놓치기 아까운 기회이다. 시즌권은 2009년 판매를 시작한 이후 해마다 조기 매진을 이어가고 있으며, 작년에도 판매 시작 20분 만에 완판 되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예매문의)인천문화예술회관 1588-2341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