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5.28 목 11:16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박사방' 조주빈, 인하공전 학보사 편집국장 활동...성적도 우수24일 오후 성범죄자로는 처음으로 정식 신상공개 확정 예상
▲텔레그램 청원 진행 현황

인하공전 미성년자 등을 유인해 성 착취물을 찍도록 협박하고 이를 유포한 혐의로 구속된 ‘박사방’ 조주빈(25)씨가 인하공전 학보사 편집국장으로 활동한 이력이 알려졌다.

조 씨는 전문대 재학시설 성적이 우수하고 특히 학보사 기자로 활동하면서 봉사활동에도 적극적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초·중·고교를 인천에서 졸업한 조 씨는 지난 2014년 3월 이 전문대 정보통신과에 입학해 2018년 2월 졸업할 때까지 4학기 평균 평점이 4.17(4.5만점)이었다.

또 2014년 2학기 때 대학 도서관이 주최한 교내 독후감 대회에서 1등상을 받을 정도로 글쓰기 실력이 좋았던 조 씨는 1학년 1학기부터 학보사 기자로 활동했으며 이듬해인 2015년 1학기까지 1년여 간 학보사 정식기자와 편집국장으로 활동했다.

이러한 활동경력에 비춰 볼 때 조 씨의 성격이나 교우관계가 나쁘지 않았음을 짐작할 수 있다.

학교 관계자는 “학보사 편집국장 활동 이력을 보더라도 당시는 잔혹한 범죄와는 거리가 있는 평범한 학생이었을 것“이라며 ”학보사 편집국장은 교우들이 편집국장 후보를 추천한 뒤 선출하는 전통이 있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조 씨는2015년 2학기부터 2017년 1학기까지 군복무로 휴학했고 2017년 2학기에 복학해 이듬해 2월 졸업했다.

조 씨는 학교를 졸업한 해인 2018년 12월부터 이달까지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을 운영하면서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피해자들을 유인해 얼굴이 나오는 나체사진을 받아내고 이를 빌미로 성 착취물을 찍도록 협박하고 이를 박사방에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재까지 경찰이 확인한 박사방 피해자는 74명이며, 이 가운데에는 미성년자도 16명이나 된다.

일각에서는 조 씨가 성도착증 환자라기 보다는 단기간에 범죄를 통한 수익을 낼 수 있다는 데에 몰입했을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즉 회원수가 대략 1만 명이면 100만원 씩이라고 해도 100억이라는 계산이 나오기 때문이다.

한편 조 씨의 정식 신상공개 여부는 24일 오후 결정될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까지 나서서 이 범죄를 낱낱이 수사할 것을 요구한 만큼 신상공개가 확정될 것으로 보이며, 조 씨의 신상이 정식 공개되면 성폭력 범죄로는 첫 사례가 된다.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ㅈㅇㄹ 2020-03-25 08:43:51

    이넘, 이거거 소시오패스네!!!   삭제

    • ㅇㅇ 2020-03-24 12:49:48

      학교 관계자가 말한거보면 정말 어이없네요
      당시에는 범죄와의 거리가 있던 평범한 학생으로 본다고요?
      단지 성적이 좋아서? 장난합니까?
      그 평범한 학생이 끔찍한 범죄를 저질렀네요
      피해자들은 평생 떠안고 살아야될 지옥을 선사해준 놈인데
      평생 세상에 못나오게,피해자들이 평생 조주빈이라는 사람 기억도
      못하게 영원히 죽을때까지 감옥에서 나오지 못하길 기도합니다   삭제

      • ㄱㅌㅎ 2020-03-24 12:19:28

        돈, 명예 둘다 욕심내는 너만의 사리사욕을 달성하기 위해 넌 머리가 특출나고 그것을 위해선 힘든것을 해야했기 때문에 한편으론 너가 쉴수있는 시간에는 너만의 쾌락 거리가 필요했겠지.. 그러면서 돈도 벌고 말이야.. 봉사활동도 하면서 뒷구녕에서 더러운짓햇던 자책감도 덜고 명예도 얻고 얼마나 1석 2조 3조냐. 영악한 조주빈 넌 감옥에서 평생 썩어야 답이다. 잘가라   삭제

        • ㄱㅌㅎ 2020-03-24 12:11:41

          시발 학점 잘받을만큼 편안하게 공부했던것과 친구들 교우관계 좋았던것 모든것이 너는 저런 성도착증 환자이기때문에 해소할수 있는 구멍이 있어서 였다. 니가 과연 돈만을 보고 달려왔으면 행복하고 편안한 심리를 만들진 못했겠지. 너처럼 영악한 인간은 돈이라는 하나만 가지고 절대 달려들지 않는다. 1석2조, 1석3조 처럼 적어도 너가 하나를 취할때 두개를 가질수 있도록 쉽게 얻으려고 하겠지. 그런쪽으로 머리도 틔였으니까. 니가 살아온 대학생활 얘기만 봐도 학점도 4.1에 학생장을 맡을정도로 교우관계도 잘 얻으려고 했던모습만 봐도 넌 돈,   삭제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