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8.9 일 20:5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인천 20대 소방관 집에서 숨진 채 발견'근무가 힘들다' 유서 남겨

인천 20대 소방관이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29) 소방관 어머니는  27일 자신의 아파트 방에서 숨져 있는 아들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A 소방관 어머니는 이날 아침 일찍 외출했다가 아들이 출근을 하지 않았다’는 연락을 받고 집으로 가서 숨진 아들을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소방사의 컴퓨터에서 ‘ 근무하는 게 힘들다’는 내용 등이 담긴 유서를 발견하고 조사 중에 있다.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