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9 금 16:18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경제/IT
인천시-삼성바이오로직스(주) 투자협약 '체결'삼성 2조1천억원 규모 바이오제약 사업 송도에 투자 확정

인천시와 삼성바이오로직스(주)(대표이사 김태한)은 28일 인천경제자유구역(이하 IFEZ) 송도지구 내 바이오제약 생산 플랜트 및 연구시설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약 체결은 지난 2월 25일 인천시와 삼성전자 간 합의각서 체결 이후 약 2달에 걸친 상호 노력을 통해 체결된 것으로 IFEZ는 인허가 등 관련 행정절차를 최단기간 내에 완료해 5월 초 착공을 위한 공장설계 등을 마무리한 것.

   
 
  ⓒ 인천뉴스  
 

이에 따라 자본금 3천억원 규모로 설립된 삼성바이오로직스(주)는 IFEZ 송도지구 5공구 내에 총 2조1천억원을 투자해 바이오제약 사업에 필요한 제조공장과 바이오시밀러·바이오신약을 연구·개발하는 R&D 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또한, 우선 1단계 사업으로 총 3천3백억원을 투자해 3만 리터 규모의 바이오의약생산 제 1 플랜트 건설을 올해 5월 초 착공해 2012년 말 완공하고, 세계적인 제약사들을 대상으로 의약품 생산 수주 협상을 진행해 2013년 상반기부터 바이오 의약품 위탁 생산 사업에 본격 나설 예정이다.

삼성은 지난 해 5월 친환경 에너지 및 헬스케어 관련 신수종 사업에 2020년까지 23조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으며, 이 중 바이오제약 사업에도 2020년까지 2조1천억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을 포함한 바 있다.

   
 
  ⓒ IFEZ  
 

이번에 설립된 삼성바이오로직스(주)는 삼성의 바이오제약 사업의 첫 걸음으로 삼성은 신설된 합작사를 통한 CMO 사업과 함께 삼성전자를 통한 바이오시밀러 개발을 병행 추진해, 2016년에는 바이오시밀러 제품을 본격 생산할 예정이다.

삼성은 장기적으로 바이오신약 사업에도 진출해 삼성의료원의 치료 사업, 바이오제약 사업, 삼성전자의 IT 기술을 기반으로 한 의료기기 사업 등 의료관련 사업의 융복합화를 추진할 계획.

이와 관련 송영길 시장은 입주계약 체결식에서 "바이오 산업에 한국의 대표적인 기업인 삼성이 진출한 것은 한국 경제에 있어서 중요한 의미"라며 "특히 삼성이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에 투자를 결정한 것은 인천이 경제수도 조성을 위한 기반을 다진 것으로 적극적으로 환영한다"고 말했다.

   
 
  ⓒ 인천뉴스  
 

이어 "이번 삼성의 송도투자 계약의 의미와 성과는 매우 크다"며 "이번 계약 체결은 단순한 기존사업이나 생산의 확대나 확장이 아니라 새로운 산업의 출발,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출발이 인천송도에서 이루어진다는 것에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삼성의 투자결정으로 글로벌대기업 입주가 절실한 시점에서 세계최고의 대기업인 삼성전자가 투자를 하게 된 것"이라며 "이번 삼성의 투자결정은 국내대기업이 외국과의 합작형태로 경제자유구역에 입주하는 최초의 사례로 국내대기업의 인천경제자유구역내 투자결정을 지속적으로 유도하는 계기가 될 뿐 아니라, 기존 입주기업과의 경쟁 및 시너지효과를 발휘 송도를 바이오산업의 메카로 만들어가자"고 덧붙였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주)는 지난 21일 발기인 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회사설립 공식 발표하고, 김태한 삼성전자 신사업추진단 부사장을 초대 대표이사로 임명했다.

박상민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