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9.25 월 16:22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화보]봄·꽃·벌

   
 
   
 
[인천뉴스=신창원기자] 얼어붙은 물이 녹고 따뜻한 햇살에 살포시 눈을 뜬 꽃망울이 어느새 봄이 왔음을 실감하게 한다.

20일 인천시청 화단에 심겨진 꽃에 벌들이 바삐 움직이며 꿀을 따 먹느라 분주히 움직인다.

   
 
     
 
   
 
     
 
   
 
     
 

신창원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창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