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0.22 일 16:54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
올 추석연휴 최고 인기 여객 노선은 동남아인천공항, 여객 증가율 1위 유럽
▲ 인천국제공항 ⓒ 인천공항공사

이번 추석연휴기간 인천공항 이용객이 206만 명(일평균 약 18만 7천 명)으로 전년 추석연휴 대비 16.5%의 높은 증가율을 기록한 가운데, 여객이 작년 추석연휴보다 가장 많이 증가한 노선은 유럽노선으로 나타났다.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추석연휴기간(’17.9.29~10.9) 인천공항에서 유럽노선을 이용한 여객(내‧외국인 포함)은 약 18만4천 명으로, 일평균 여객 기준 전년보다 28.1% 늘어났다.

가장 여객이 많았던 노선이자 유럽 다음으로 여객 증가폭이 컸던 노선은 동남아로, 약 51만6천 명이 이용했다. 이는 전년대비 26.2%가 증가된 수치이다.

대양주, 일본 노선도 여객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전년대비 각각 25.6%, 24.5% 증가) 국제선 중 여객 감소를 기록한 노선은 중국 노선으로, 약 39만 8천 명이 이용해 전년대비 1.2% 감소했다. (※모든 증감률은 일평균 여객 기준)

인천공항공사는 그간 중국의 한한령 조치에 따른 중국노선 여객 감소에 대응하여 일본, 대만, 동남아 지역으로 시장을 다변화하고, 대만‧인도 등 신규수요 발굴을 위한 현지 마케팅을 강화하는 등 노력을 기울였으며, 연휴 기간 여객 증가에도 그 효과가 일부 반영됐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유럽의 주요 관광지 중 하나인 바르셀로나(4.28) 노선을 비롯하여 애틀란타(6.4), 멕시코시티(7.3) 등 올해 신규 노선을 개설한 유럽, 미주지역의 장거리 여객이 전년보다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은 신규 노선 개설에 따른 마케팅 효과가 긴 연휴기간과 맞물려 시너지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풀이된다.

인천공항공사 정일영 사장은 “올해 연말까지 캄보디아와 일본 센다이, 시즈오카 지역 여행사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신규시장에 대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비롯하여 여객 유치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은영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