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1 수 11:20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교육 e-사람
차세대 전지용 '나트륨 금속 소재' 개발인하대 진형준 교수 연구팀 다공성 탄소 나노주형 개발
탄소 나노주형을 사용해 고출력, 고용량 특성을 갖고 있는 나트륨 금속 전극 소재를 개발한 진형준 교수와 대학원생. ⓒ인하대

리튬이온전지의 단점을 보완 할 차세대 에너지 저장장치인 나트륨 금속 전극 소재의 개발이 화제다.

인하대는 진형준 고분자공학과 교수 연구팀이 탄소 나노주형을 사용해 고출력, 고용량 특성을 갖고 있는 나트륨 금속 전극 소재를 개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진 교수팀은 금속 자체를 이차전지 음극으로 사용할 수 있는 다공성 탄소 나노주형을 개발했다. 이를 나트륨 금속전지의 음극으로 사용하면 기존 리튬이온전지보다 오래 사용할 수 있다. 그 용량도 3배 이상 상승할 것으로 보고 있다. 수 천 번 이상 충‧방전을 계속해도 성능이 안정적으로 유지된다.

그라파이트라는 물질을 음극으로 사용하고 있는 리튬이온전지는 안정성과 수명이 짧다는 문제를 안고 있다. 하지만 이번 연구는 금속 자체를 음극으로 사용하기 때문에 리튬 전지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어 상업화도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연구 결과를 담은 논문 ‘Macroporous catalytic carbon nanotemplates for sodium metal anodes’은 세계적인 재료공학 학술지인 ‘Advanced Energy Materials(IF:16.721)’ 11월 온라인 판에 게재됐다.

진형준 교수는 “사물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에너지 저장장치 개발이 점점 중요해지고 있다”며 “현재 널리 사용하고 있는 리튬이온전지는 리튬 매장량에 한계를 지니고 있어 이를 대체할 전력원을 찾고 있어 이번 연구 결과가 차세대 에너지 저장장치 개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배은영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