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6 목 09:3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방송/연예 연예
트로트 가수 수빈, '짜릿찌릿'으로 차세대 트로트 디바 예약

데뷔곡 '짜릿찌릿'으로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지고 종횡무진 활약하며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는 신예 '트로트 디바' 수빈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수빈은 여수 (유트브)MBC '신나는 오후' 보이는 라디오,목포MBC(즐거운 오후 3시)라디오에 출연해 만능 엔터테이너 라는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많이 끼와 귀엽고 섹시한 멘트로 보이는 라디오 애청자들 의 호평을 받았다.

수빈은 작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홈경기장에 초대를 받아 축하 공연을 선보일 정도로 가창력 또한 빼어나다.당시 수빈이 데뷔곡 '짜릿찌릿'을 열창하자 광중들은 어깨가 들썩이며 흥겨워 했다.

전 프로농구 와 프로배구의 치어리더로 활약한 바 있는 수빈은 트로트 라는가수로 제2의 인생에 도전장 던져 대중들 앞에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수빈은 "2019년에도 흥부자 어깨가 들썩이도록 초심잃지 않고 최선을 다해 파워풀한 무대를 보여드리겠다"고 당찬 포부를 전했다.

트로트를 향한 애정으로 치어리더에서 가수로 변신한 수빈은 걸그룹 못지않은 미모와 댄스 실력은 물론, 상큼 발랄한 매력과 뛰어난 가창력으로 '차세대 트로트 디바'의 탄생을 기대케 하고 있다.

박우식 시민기자  rookie3330@hanmail.net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식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