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1 일 10:30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여의도 통신
허종식 의원, 아동 보호·돌봄 예산 700억원 반영해야복지부가 세웠던 관련 예산, 기재부가 삭감

·청소년 학대 방지 대책 마련하고도 예산은 미미

▲허종식의원

더불어민주당 허종식(인천 동구‧미추홀구갑) 국회의원은 2021년도 정부 예산에 아동 보호와 돌봄 지원 사업비를 반영해줄 것을 기획재정부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허 의원이 2021년도 정부 예산안을 검토한 결과, 아동학대전담공무원제 시행을 앞두고 보건복지부가 세웠던 관련 예산 703억원이 삭감된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복지부는 ▲아동 보호와 관련 학대피해아동쉼터 확대, 아동학대 전담공무원 인프라 확보, 아동학대 전문상담 콜센터 설치, 아동보호전담용원 확보 등 227억원과 ▲ 돌범 관련 지역아동센터 지원, 다함께돌봄사업 등 245억원 ▲취약계층 아동 지원 관련 아동통합서비스(드림스타트) 지원 245억원이 필요하다고 파악했다.<표 참조>

앞서 정부는 천안 9세 아동 사망사건(20.6), 창녕 9세 아동 학대 사건(20.6) 등이 잇따르자 범부처 차원의 개선안이 필요하다며 범부처 ‘아동·청소년 학대 방지대책’을 발표했지만(2020.7.29.) 관련 예산은 우선순위에서 빠진 것이다.

이에 따라 관련 예산 703억원은 각각 제382회 국회(정기회) 4차 추가경정예산과 내년 예산에 반영해야 한다는 게 허 의원의 주장이다.

허종식 의원은 “시군구별 아동학대전담공무원은 아동학대 현장조사와 보호계획 수립 등을 담당하고, 기존에 아동학대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아동보호전문기관은 사례관리에 집중하는 등 아동보호 업무에 대한 공적 역할을 강화하는 방안이 필요하다”며 “돌봄의 경우 저출산 문제와도 직결되는 사안인 만큼 관련 예산이 대폭 확대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명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