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4 화 20:20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인천UTD, 일본 전지훈련 통해 완성도 '상승'15일 감바오사카와 연습경기…"이기는 습관 기를 생각"
   
  ▲ 인천UTD는 지난 10일부터 일본 오사카 사카이 드림캠프에 머물며 2차 전지훈련을 진행중이다.  

일본 오사카 사카이 드림캠프에 머물고 있는 인천유나이티드가 점점 완성도 높은 팀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기형 감독이 이끄는 인천UTD는 지난 10일부터 일본 오사카 사카이 드림캠프에 머물며 2차 전지훈련을 진행중이다.

인천UTD는 1차 태국 부리람 전지훈련을 통해 다져진 기초 체력을 토대로 본격적인 시즌 개막에 앞서 총 6차례의 연습경기를 치르는 등 팀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포커스를 맞추고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인천은 올 시즌 젊고 유능한 선수들을 대거 영입하며 지난해보다 한층 젊어진 선수층을 갖추고 있으며, 이기형 감독이 강조하는 ‘열정’과 ‘간절함’을 지닌 구성원 모두가 비상을 꿈꾸고 있다.

올 시즌 ‘ONE TEAM 정신’을 강조하고 있는 이기형 감독은 단단한 조직력을 구축하기 위한 노력에 한창이다. 이 감독은 훈련 중 공격과 수비의 조직적인 움직임을 강조하며 선수들을 독려하고 있다.

측면 윙어들은 빠른 스피드를 살려 사이드 돌파 후 일선까지 볼을 연결하는 연습에 매진하고 있으며, 최전방 공격수들은 수비수보다 반 박자 빠른 슈팅에 중심을 두고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또한 수비수들은 강한 압박을 토대로 한 조직적인 움직임을 다듬고 있으며, 골키퍼 역시도 강도 높은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그밖에 인천은 전체적인 팀 전술과 함께 프리킥과 코너킥 등 세트피스와 같은 부분 전술을 추가로 다듬으며 올 시즌 득점루트의 다변화를 위한 정성어린 노력도 함께 이어가고 있다.

이기형 감독은 “일본에서는 태국에서 준비했던 것들을 토대로 전체적인 팀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면서, “이곳에서 연습경기를 통해 이기는 습관을 기르고 자신감을 키울 생각”이라고 전했다.

한편 인천은 지난 12일 가이나레돗토리와 맞붙어 상대 자책골을 시작으로 채프만, 송시우가 득점포를 가동한 가운데 3-3 무승부를 기록했으며, 15일 감바오사카, 16일 교토상가FC, 18일 세레소오사카 1군, 19일 세레소오사카 2군, 22일 감바오사카 U-23 등과 연습경기를 통해 실전 감각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문한기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한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