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1.27 금 03:00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제4회 IPA 사장기 야구대회’ 상인천초 우승준우승 축현초
   
  ▲ IPA 박무동 물류단지팀장이 우승 팀 선수에게 메달을 수여하고 있다. 사진제공 = 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가 IPA 볼파크에서 개최된 ‘제4회 인천항만공사 사장기 초등야구대회’ 결승전에서 상인천초등학교 야구단이 최종 우승했다고 24일 밝혔다.

야구 꿈나무 양성 지원을 목표로 창설돼 올해로 4년째를 맞는 ‘인천항만공사 사장기 초등야구대회’가 IPA 볼파크 및 인천 소재 초등학교에서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치러졌다.

인천항만공사(이하 IPA)에 따르면 올해는 인천 8개 초등팀을 비롯한 서울, 경기, 제주, 강원, 충청지역 8개 전국 초등팀이 함께 모여 총 16개팀이 실력을 겨뤘다.

약 3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의 결승전은 IPA 볼파크에서 진행됐으며, 결승전에서는 인천 소재의 두 초등학교가 맞붙어 팽팽한 경기를 펼쳤다.

우승팀인 상인천초등학교과 준우승팀인 축현초등학교, 최우수상 상인천초등학교 이태경 선수, 감투상 축현초등학교 박준형 선수, 감독상 상인천초등학교 김현호 감독에게는 상품과 트로피가 전달됐다.

IPA에 따르면 본 야구대회는 초등학교 야구단이 지금껏 열심히 훈련한 성과를 평가하는 자리이자, 타 학교를 탐색하는 전초전이므로 성인경기 못지않게 매년 열기가 뜨겁다.

   
  ▲ IPA 볼파크에서 개최된 ‘제4회 인천항만공사 사장기 초등야구대회’ 결승전에서 상인천초등학교 야구단이 최종 우승했다. 사진제공 = 인천항만공사  

IPA는 전국 초등야구대회를 주최하면서 인천팀과 전국팀의 양강 라이벌 구도를 통해 흥미진진한 초등야구대회로 선보이며 유소년 야구 저변확대에 기여했다.

인천 숭의초 야구부 감독은 "인천항만공사 사장기 초등야구대회를 통해 매년 전국에 있는 팀들과 실력을 겨룰 기회가 생겨 선수들에게 많은 도움이 된다"며, "좋은 시설에서 대회를 할 수 있다는 것이 선수들에게 큰 경험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IPA 볼파크는 지난 2011년에 인천항만공사가 아암물류1단지 내(신흥동 3가 72번지 일원)에 조성한 야구장으로, 지역사회와 항만물류업계의 아마 야구 동호회 등이 다수 참여하는 사회인리그를 활발하게 운영중이다.

특히, IPA는 IPA 볼파크운영을 통해 스포츠를 아이템으로 각종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

문한기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한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