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2 수 18:00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인천항, 스마트 항만운영 한 걸음 앞으로한진인천컨테이너터미널(HJIT) 인근 CCTV 정보를 추가로 제공

인천항만공사는 항만공사가 제공하고 있는 “컨테이너터미널 싱글윈도우”서비스에서 한진인천컨테이너터미널(HJIT) 인근 CCTV 정보를 추가로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화주와 선사, 운송사와 트레일러 운전자 등이 이 창을 통해 선석배정ㆍ야드장치ㆍ본선작업 현황 같은 ‘터미널 상황 정보’와 화물 반출입 예상시간 등 ‘컨테이너 정보’, 터미널 인근의 교통흐름을 알려주는 ‘혼잡도 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과 대응을 할 수 있다.

 인천항만공사에 따르면, ‘컨’터미널 싱글윈도우는 지난해 상반기부터 1차적으로 E1컨테이너터미널(E1CT), 인천컨테이너터미널(ICT), 선광신컨테이너터미널(SNCT) 등 3개 컨테이너터미널 현황정보를 공유하고 있다.

금번 HJIT의 CCTV 정보가 추가 제공이 확정됨에 따라 인천항의 물류서비스가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되며, 향후 터미널간 상호협의를 통해 다양한 정보를 확대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금번 서비스 추가제공으로 우선적으로 트레일러 대기 시간이 줄고 주변 교통흐름도 빨라지는 등 물류흐름이 전반적으로 개선되며 특히, 트레일러 기사도 대기시간을 줄일 수 있어 근무환경이 크게 나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싱글윈도우 정보연계와 같은 IT정보서비스를 확대 제공하여 항만물류부문에서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견인하겠다”로 강조하며 “인천항의 만성 민원중 하나인 터미널 인근 도로의 교통흐름 개선과 유해물질 배출도 크게 줄어들고 운전자들의 근무환경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싱글 윈도우”서비스는 말 그대로 ‘단일 창’이란 뜻으로, 컨테이너 터미널 운영사들이 각자 웹페이지를 통해 개별적으로 제공해 온 터미널 운영정보를 통합 웹페이지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볼 수 있는 단일창구를 의미한다.

배은영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