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2 수 18:30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저출산 정책은 양성평등이 먼저인천여성가족재단, 인천시 저출산 대책 토론회 개최

저출산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양성평등 정책에 초점을 맞추어 대안 모색에 나서고 있다.

인천여성가족재단은 오는 25일(수)에 인천광역시의회 저출산 해결방안 연구회와 공동으로 ‘인천시 저출산 대책 토론회’를 개최한다.

본 토론회는 인천여성가족재단이 연 1회 개최하는 ‘인천여성가족포럼’을 확대하여 기획한 것으로 올해 4월 인천광역시의회 저출산 해결방안 연구회와 맺은 업무 협약에 기초하여 개최되는 것이다.

 그동안 재단은 업무 협약 이후 인천시민 3,855명을 대상으로 수행된 저출산 관련 설문조사와 자료 분석에 적극 협조하여 연구진이 1차 분석을 완료했다.

 이번 토론회는 인천여성가족재단과 인천광역시의회 저출산해결방안 연구회가 함께 수행한 설문조사의 분석 결과를 공유함과 동시에 저출산 문제의 접근에 있어서 양성평등 정책의 중요성을 다룬다.

 익히 알려진 바와 같이 한국은 초저출산국으로 분류되고 있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한국은 2001년 1.29의 합계출산율을 보인 이후 16년 동안 1.3 이상의 합계 출산율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2016년 합계 출산율: 1.17).

인천시 역시 저출산 문제에서 자유롭지 못하다. 인천시는 2002년 1.17의 합계출산율을 나타낸 이후 2012년(1.30)을 제외한 14년 동안 합계 출산율이 1.3을 넘지 못하고 있다. 2016년을 기준으로 하더라도 1.14의 합계출산율을 보여 전국 수준보다 낮은 수치(1.17)를 나타낸다.

더불어 인천여성가족재단은 같은 날 주한스웨덴대사관과 함께 ‘스웨덴의 아빠’ 사진展을 함께 개최한다.

스웨덴은 양성평등 정책을 통해 출산율 회복과 국가 경쟁력 제고의 긍정적 효과를 거두고 있는 국가로서 양성평등 육아의 선진 사례로 꼽히고 있다. 이번 사진전 역시 저출산과 양성평등의 관계에 중요한 시사점을 던져 줄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 개요-

● 주 제: 인천시 저출산 대책 토론회

- 저출산 정책에 양성평등을 입히다! -

● 일 시: 2017. 10. 25(수) 15:00-17:00

● 장 소: 인천여성가족재단 2층 소강당

● 대 상: 인천시민, 연구자 등 200여 명

● 주최/주관: (재)인천여성가족재단, 인천광역시의회 저출산 해결방안 연구회

● 부대행사: <스웨덴의 아빠> 사진전

● 행사안내

14:30-15:00

(30분)

등 록

• 전시 : <스웨덴의 아빠> 사진전*

• 영상 : 저출산 관련 동영상

15:00-15:20

(20분)

개 회

홍희경 인천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

축사

박병만 (인천광역시의회 의원, 저출산 해결방안 연구회 공동부대표)

김명자 (인천광역시 여성가족국장)

저출산연구회

활동소개

박영애 (인천광역시의회 의원, 저출산 해결방안 연구회 공동대표)

“저출산연구회 추진 경과”

15:20-15:40

(20분)

발 제

홍승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가족평등사회연구실장)

“성평등 관점에서 본 저출산 대응전략”

15:40-15:50

(10분)

휴 식

15:50-16:50

(60분)

좌 장

최숙희 (한양사이버대 시니어비즈니스학과 교수)

토 론 자

토론1_신윤정(한국보건사회연구원 저출산고령화대책기획단 연구위원)

토론2_김순희(한국노동조합총연맹 여성본부 본부장)

토론3_양정선(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가족행복정책부장)

토론4_문은영(인천여성가족재단 정책연구실장)

16:50-17:00

(10분)

종합토론

17:00

폐회

 

배은영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