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6.20 수 23:1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뉴스광장
연수구, 넷째아 출산장려금 1천만원 첫 지급이재호 구청장 4남매 가정 방문해 축하·격려
▲ 이재호 구청장이 임진택·김향금씨 가정을 방문해 넷째아 출생을 축하하고,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격려했다. ⓒ연수구청

"넷째아 출산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이재호 인천시 연수구청장이 28일 출산장려금 확대 이후 넷째아 출산장려금 1,000만 원의 첫 번째 지원 가정을 방문해 격려했다.

주인공은 지난달 29일 태어난 임진택(42)·김향금(41) 부부의 넷째아 임세준군이다. 세준은 봄희(7)·세진(6)·세봄(2)에 이어 4남매 다둥이 가정의 막내 아이다.

이 구청장은 이날 저출산이 사회의 큰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현실에, 다자녀와 함께 화목한 가정을 이루고 있는 임씨 가정을 축하하고 격려했다.

이 구청장은 "출산장려금 1,000만원은 우리의 미래인 아이들을 낳아준 것에 대한 지자체의 작은 감사의 마음이다"면서 "아이들이 사회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건강하고 씩씩하게 잘 키워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임진택씨는 "올 초 뉴스를 보고 연수구의 출산장려금 정책이 바뀐 것을 알고는 있었는데, 막상 이렇게 큰 액수의 출산장려금을 받게 되서 좋다"며 "평소 엄마·아빠가 먹는 거보다 아이들이 더 잘 먹어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출산장려금을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잘 쓰겠다"고 말했다.

구는 올해부터 넷째아 및 다섯째아 이후의 다자녀 가정에 출산장려금을 대폭 확대했다. 넷째아 출산가정에는 1,000만원을, 다섯째아 이후 출산가정에는 전국 최초로 3,000만원의 출산장려금을 지원한다.

구는 또 둘째아는 100만원, 셋째아 240만원을 지원하는 등 다자녀 가정의 출산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이와 함께 다자녀 가정에는 다자녀 아이모아카드 발급, 전기료 경감, 다자녀(3명이상) 도시가스 요금 경감, 공영주차장 다자녀 가구 사용료 감면 등이 지원되고 있다.

여기에 인천시의 I-Mom 출산축하금(100만원), 가정양육수당(0~84개월까지 10만~20만원), 아동수당(72개월까지 월 10만원) 등도 지원된다.

이재호 구청장은 "다자녀 출산가정 금액 지원 확대로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여 지역 출산율 제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저출산 극복 및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연수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며,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권윤숙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윤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