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9 토 14:24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인천tv
"제2경인선 노선에 시흥 은계와 부천 옥길 역사 추가해야"인천시와 경기도 부천·시흥시, 25일 국토부에 제2경인선 변경노선 건의 합의 발표

인천시와 경기도 부천·시흥시가 제2경인선 광역철도 건설사업 노선에 대규모 택지지구인 시흥 은계와 부천 옥길 역사추가를 요구하고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

허종식 인천시 균형발전정무부시장과 임병택 시흥시장, 장덕천 부천시장은 25일 인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인천시와 시흥시 그리고 부천시는 해당 지역 국회의원들과 제2경인선 건설사업 은계·옥길 경유 변경노선을 건의하기로 합의했다”며 “인천과 경기 서남부 지역의 교통 불평등을 해소하고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유관기관과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열린 기자회견에는 더불어민주당 윤관석(인천 남동을)·맹성규(인천 남동갑)·박찬대(인천 연수갑)·김상희(부천 소사) 국회의원과 문정복(시흥갑) 지역위원장이 참석했다.

현재 부천 남부지역은 대규모 택지가 집중 조성되고 있어 범박·옥길·계수범박지구 등 신규 유입 인구만 8만 명 이상 예상되고 있으며 시흥 은계지구 또한 대규모 택지지구로 개발되고 있어 은계지구를 포함한 은행동 지역에도 전철역 건설 요구 민원이 빗발치고 있는 실정이다.

따라서 제2경인선 당초 예정 노선(청학~신연수~논현~도림사거리~서창2공공주택지구~신천)인 총 18.51km, 15개 정차역사에서 시흥 은계지구와 부천 옥길지구 2개 역사를 신천과 이어 추가함으로써 해당 지역의 교통 불평등 문제를 상당부분 해소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날 기자회견에 나선 3개시와 해당지역 국회의원의 설명에 의하면 제안된 제2경인선 변경노선이 추진된다면 제2경인선 이용 대상자는 당초 노선보다 약 7만 명 가까이 늘어나고 인천과 경기 서남부 지역 약 2,000명의 추가 고용 효과 및 약 3,200억 원의 생산 유발효과 그리고 약 1,000억 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까지 매우 긍정적인 전망을 제시했다.

또한 미세먼지 절감 등 연평균 116억 원의 대기환경 개선비용 절감 및 7,543억 원에 달하는 교통혼잡비용과 918억 원의 주차비용 절감 등 예상되는 간접효과에 대해서도 피력했다.

인천시와 부천·시흥시는 제2경인선 ‘변경노선 추진’을 발표하고 이후 이를 국토부에 제안할 예정이다.

한편 제2경인선 변경노선이 건설되면 옥길에서 구로역까지 16분 만에 갈 수 있다. 또 은계에서 구로역까지도 19분 만에 갈 수 있다.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