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21 목 17:38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 건강
나사렛국제병원,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으로 지정

나사렛국제병원(이사장 이강일)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으로 지정받아 11일부터 사전연명의료의향서에 대한 상담과 등록업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만 19세 이상인 사람이 임종과정에 들었을 때를 대비해 자신의 연명의료에 대해 스스로 중단 여부를 결정하고 호스피스에 관한 의사를 미리 밝혀두는 것이다. 연명의료 중단 및 유보가 결정되면 의학적 시술로서 치료효과 없이 임종과정의 기간만 연장하는 심폐소생술, 혈액 투석, 항암제 투여, 인공호흡기 착용 등의 행위를 중단하거나 유보할 수 있다. 보건복지부의 2019년 9월 자료에 따르면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자는 약 37만명으로 연명의료결정에 대한 관심이 점점 늘어나는 추세이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신청은 신분증이나 운전면허증을 지참해 나사렛국제병원 사전연명의료팀을 방문해 상담직원의 충분한 설명을 듣고 신청하며, 작성 후 변경·철회도 가능하다.

나사렛국제병원 이강일 이사장은 “삶을 잘 마무리 하는 ‘웰다잉’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며 “지역주민의 연명의료제도의 인식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양순열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순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황교안 단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