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8 일 11:0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
아트센터 인천에서 선보이는 콘서트 오페라 <라보엠>2019년 연말을 장식할 아트센터 인천의 첫 콘서트 오페라 작품
   
 

오는 13일(금)~14일(토) 양일간 ‘아트센터 인천(ACI)’에서 푸치니의 오페라 <라보엠>이 콘서트 오페라로 펼쳐진다.

일반적인 오페라와 달리 연극적인 요소는 최소화하고 푸치니가 만든 ‘음악’에 좀 더 집중할 수 있도록 한 이번 공연은 최고의 음향시설을 갖춘 아트센터 인천에서 선보이는 첫 번째 콘서트 오페라 작품이기에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매년 연말이면 전국 공연장에서 “합창” 교향곡, “호두까기 인형”과 함께 연말 공연 레퍼토리로 빠지지 않는 것이 바로 푸치니 오페라 <라보엠>이다. 국내뿐 아니라 전 세계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는 <라보엠>은 <나비부인>, <토스카>와 함께 푸치니 3대 오페라로 꼽히는 작품이다.

프랑스 뒷골목을 배경으로 젊은 예술가들의 우정과 크리스마스 이브에 시작되는 가난한 연인의 사랑이야기를 다룬 이 작품은 ‘내 이름은 미미’, ‘그대의 찬 손’ 등 주옥같은 아리아들이 돋보이는 명작이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젊은 실력파 성악가들이 대거 출연한다.

먼저, 2015년 제노바 카를로 펠리체 극장에서 뛰어난 기량을 선보이며 “최고의 미미”로 인정받은 소프라노 홍주영과 빈 국립극장 주역 가수를 거쳐 세계 오페라 무대에서 활약하고 있는 테너 정호윤이 각각 미미와 로돌포로 출연하며 이호준, 강은현, 전승현, 안대현, 이준석 등이 함께해 작품의 감칠맛을 더할 예정이다.

또한 오페라 전문 연출가인 장재호가 연출을 맡았으며, 홍석원 지휘자가 이끄는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심포니 콰이어 코리아, 위자드 콰이어 어린이 합창단이 함께 푸치니가 남긴 아름다운 음악을 선사한다.

<라보엠>은 R석 7만원, S석 5만원, A석 3만 B석 2만원으로 8세 이상 입장 가능하며 티켓은 인터파크 및 엔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문의: 032-453-7700)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