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8.17 목 18:2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뉴스광장
유정복 인천시장, 10월까지 47개 정책현장 투어민생·환경·해양·문화 등 7대 주권별 현장 찾아 공감·소통행정 실현
   
 

[인천=이연수기자] 유정복 인천시장이 오는 4일부터 10월까지 시민을 찾아가는 정책현장 투어를 하며 소통과 공감의 행정을 펼친다.

인천시는 ‘널리 알리고 많이 경청하며 더 나은 시민행복의 길을 만나다’란 주제로 정책현장 투어를 갖고 민생·환경·해양·문화 등 인천 7대 주권별 시민 삶의 현장을 찾아 애로사항을 들고 시정에 반영하기 위한 유 시장의 소통 행정이 이어진다고 밝혔다.

오는 4일 오후 2시 을왕리해수욕장의 119 시민수상구조대 체험을 시작으로 10월까지 47개 현장에서 진행된다.

주요 현장은 치매주간보호센터, 청소년 진로 토크, 인천교 유수지 악취민원 현장, 이작도 섬마을 음악축제, 경인고속도로 일반도로 전환 간담회, 중학생 무상급식 현장, 장애인 콜택시 기사 간담회 등이다.

인천수협, 송도 삼성바이오로직스, 인천상의, 용현 전통시장, 중기 방문 등 경제산업 분야도 있다.

이와 함께 소래포구 화재복구 현장, 동인천 북광장재개발, 송림동 뉴스테이 재개발, 계양구 야구장 건립 등 지역의 주요 현안도 포함돼 있다.

인천시는 정책현장 투어로 청소년·여성·노인·근로자·장애인 등 시민의 생생한 이야기가 시정에 반영돼 소통과 공감의 행정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