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21 화 17:57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인천tv
수도권 제2매립장 주민현물지원사업 추진위원 선정과 운영 주민불신 "확산"추진위(통리별사업추진위원회) 결정 하루 만에 뒤바뀌고, 위원인 줄 모르는 추진위원도 있어

[인천뉴스=이연수 기자]수도권쓰레기 제2매립장 가구별 현물지원사업이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주민지원사업을 정하는 통·리별사업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의 구성과 운영이 도마에 올랐다.

수도권매립지 제2매립장 주민현물지원사업(2015~2018년)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SL공사)가 추진위 및 마을발전협의회 등의 결정에 따라 가구별(현물)사업 또는 공동사업을 진행하는 방식이다.

최근 통·리별 사업추진 및 진행 과정에서 지급 금액의 차이가 심하다며 형평성 문제를 제기·반발하고 나선 주민들이 추진위에 대한 불신을 표명하며 위원명단 및 회의록 공개를 요구하고 나섰다.

지난 9일 긴급하게 발족된 경서동주민참여연대(이하 주민연대)는 “주민을 대표해 중요한 결정을 내려야 하는 추진위 위원을 주민총회 없이 통장 임의로 선정한 점”을 지적하며 “위원인데도 정작 자신이 추진위원인 줄 모르고 있는 경우까지 있었다”며 추진위원 선정과 운영에 강한 불신감을 표명했다.

SL공사는 각 지역 통·리 별로 통장·이장을 포함한 10인 이상 규모의 추진위를 두고 마을지원사업 등을 결정하도록 하고 있다.

그러나 경서동에서 35년째 살고 있다는 박 모(71·여) 씨는 “통장이 무슨 회의가 있다고 해서 세 번인가 참석하긴 했다”며 “나는 글자도 모르고 추진위가 뭔지도 모르는데, 엊그제 아들이 간병을 하다가 내 휴대폰에 저장된 문자를 읽어줘 그제야 내가 위원인 줄 알았다”고 전했다.

경서동 주민참여연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하기정(43)씨는 “추진위는 주민을 대표하는 위원 명단과 회의록 공개는 물론이고 통별 예산과 사용내역까지 투명하게 공개해야한다”며 “그러나 현재 이러한 주민요구에 대해 추진위는 마을위원회로, 위원회는 SL공사로, 공사는 주민지원협의체로 떠넘기고 있다”고 꼬집었다.

그는 또 “43통의 경우, 지난 8일 공동사업으로 묶인 3개년(2015~2017년)치 현물지원사업비에 대해 주민반발이 일자 하루만에 4개년 치 전체를 가구별 현물지원으로 다시 결정(9일 추진위 회의)했다”며 “이는 당초 주민총회 등을 열고 주민동의 절차를 진행하겠다던 약속을 하루 만에 저버리고 주민을 무시하고 기만한 행위”라고 분통을 터뜨렸다.

주민연대는 이어 “이번 현물지원사업 관련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밝혀 ‘주민들의 알 권리’를 지키고, 사안에 따라 추진위원장을 비롯한 위원, 마을위원회, 협의체 등 임원교체 등을 요구할 것”이라며 “특히 충분히 고지 받지 못해 현물지원사업 대상자에서 제외된 주민들이 조금이라도 구제돼 혜택을 받을 수 있게끔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현물사업 확약서 접수 마을회관 모습 ⓒ 인천뉴스

경서동주민참여연대에 의하면 추진위 결정에 따라 2015년도 1년 배분치를 공동사업비로 책정하고 나머지 3년 배분치만 받게 되는 10,41,42통과 2015~2017년도까지 3년 배분치를 공동사업비로 책정해 2018년도 1년도 배분치만 받을 수 있는 43통 중에서 10통은 지난 12일 7시 고잔마을회관 3층에서 주민총회를 개최(10통 주민 100여 명 참석)해 100% 가구별 현물지원으로 결정했다.

반면 42통과 43통의 경우는 이러한 주민총회 등 설명회 절차 없이 100% 현물지급으로 전환했다는 결정을 공고했다.

수도권쓰레기매립지 주민지원협의체 관계자는 통장의 위원 선정에 대해  “위원 선정에 학력이나 경력 등의 기준이 있는 것이 아니고, 마을발전을 위해 마을을 잘 알고 있는 주민을 선정했을 것”이라고 답변했다. 

또 주민총회 없이 다시 추진위 회의만을 통해 사업을 전환한 것에 대해서는 “추진위원들이 주변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서 입장을 전달했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인천뉴스>는 해당(추진위원인 줄 모르고 있는 위원이 있는) 통장과의 전화연결을 여러차례 시도했으나 연결이 되지 않았다.

이연수 기자  press@incheonnews.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경서동주민 2019-05-18 20:01:06

    작년 겨울서부터 신청하라고 했던걸로아는데..저도 귀찮고
    별거아니라고생각해서 신청않고있다가 윗층아주머니말듣고
    회사 점심도 거르면서 신청한기억이 있네요. 경서동
    큰마을도아니고 작다면작은마을인데 너무 보상 전달이 주민들에게 안됐던건 사실이에요..현물도 5월8일까지 사인안하면 못받는다는것도 어처구니없긴했구요..통장님들도 매립지
    에서 급하게 지침이내려와 다들 우왕좌왕 힘들어보이기도
    했습니다..에휴..저희동네 주민들끼리 괜찮은 동네였는데 매립지 그쪽에서 뭔 똥줄이탔는지 빨리빨리 해결하라고해서 투명하지않게 일처리가된거같아서 속상하네요..   삭제

    • 경서 2019-05-17 21:32:36

      어느기자가 이내용을 기사화 ㅇ했나봤더니 이연수기자님ㅇ 42통 주민이셨군요   삭제

      • 현물지원사업 2019-05-16 18:45:16

        여기서 확실이 해야할께 1차2차 신청 못해서 현물지원 못받은 사람도
        받을수 있다는건지? 아니면 100% 지급된통도있지만 1년~3년 묶어둔 통에서만 신청을 받는건지 다들 말들이 틀리니 제대로된 정보도 아니면서 나블대니.. 이기사 뎃글에는 신청못한건 구제안되고 남은거에서만 신청받는다는 글이있고 카페가면 다 받을수 있는것처럼 말들을 하니 어디 장단에 맞춰야할지   삭제

        • 주민참 여연대 2019-05-16 16:49:08

          2019년 5월 18일 토요일 인천시 서구 경서동 쑥공원에서 경서동주민참여연대 발대식과 마을발전회.통장님들을 모시고 주민소통의 집회를 가질까 합니다.
          마을 전체가 하나되고 발전되고 성숙한 집회가 될수 있도록 주민여러분꺼서 많은 참여 바랍니다.   삭제

          • 8년거주경서동 2019-05-16 12:16:24

            8년을 살아도 한번도 지원해 준다는 공고는 못 봤다. 매년 수백억의 지원이   삭제

            • 경서동주민 2019-05-16 10:05:15

              출근하다보니 못보던 가구점이 생겼네요.수도권 매립지 현물가게라고.
              궁금해서 알아보니 매립지 보상금이 나와서 현물로 사는 가게라고.
              경서동 통장에게 뭔일인지 전화하니 보상금이 나왔는데 작년에 신청을 받고 그때 신청안한 거주민은 해당사항이 없고 재 신청도 없다 합니다.
              통장 왈,신청하라고 프랭카드와 안내문을 붙였다고.... 저는 걷기를 좋아해서 쉬는 날이면 동네를 걸으며 운동을 합니다. 그때도 본적이 없는 프랭카드와 안내문을 어디에 게시했다는건지. 뭔가 이상한 진행을 하고 있다는 느낌이 드네요. 공정타당하고 투명한 진행을 요구합니다.   삭제

              • 경서동 7년차 2019-05-15 16:48:32

                수도권 제2매립장 주민현물지원사업은 주민의 알권리를 무시한 통장및 임원의 독단적인 행동이라고 봅니다. 우편으로도 전화로도 방송으로도 통보 받은적 없으며 독단적인 현물지원사업에 동의 한적 없습니다. 원상복귀를 원합니다. 국민청원 신청합니다.   삭제

                • 경서동실타 2019-05-14 00:00:03

                  현물지원사업 귀찮고 머 주겟어? 하고 신청 안한 사람이 대다수일듯한데 막상 나오는 금액을 보니 어마어마하죠? 신청못한게 억울하고 지금와서 경서동 주민에 힘을 보여주자? 신고하고 민원넣고 참... 돈이... 무섭죠 ㅋ 특정 몇몇 통장들이 문제가 있긴하지만 몰라서 신청못했다 왜 개별통보도 안해주냐 못받으신분들은 할말 많으실꺼같은데 제가 말씀드릴께요 이미 확정된 현물지원금액은 변동없구요 신청못하신분들 구제 못받아요 희망이라면 1년에서3년 거치된 통에서 남은 금액을 현물로 다시 신청받는걸 고려하고있다 들었습니다 남은 금액에서만신청 가능   삭제

                  • 경서동주민 2019-05-13 22:18:58

                    대통령도 이런짓은 하지않을것 입니다.어떻게 수억의 보상금을 일개 통장이 해라 마라 결정하는지 이해가 안갑니다.
                    인천의 검찰청은 무엇을 하고있는것인지?
                    경서동은 이번 사태로 쑥대밭이 되어 가고있습니다.   삭제

                    • 경서동주민1 2019-05-13 17:58:22

                      경서동 주민으로서 동네안에서 이런일이 있는지 조차 몰랐네요.
                      지금 동네가 이문제로 난리도 아닙니다. 매립지 관계자분들과 경서동을 대표하는 마을위원해분들은 꼭 문제없이 이번공동사업 현물배정 문제를 꼭 다시한번 집고 살기좋은 경서동을 만들어 주셨으면하는 바램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HOT ISSU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