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0.25 일 07:35
ⓒ1998 남동신문 창간 → 2003 인천 최초 인터넷신문 인천뉴스 창간
상단여백
HOME 사회
개그우먼 김보원 "원래 배우가 꿈"17일 제40회 황금촬영상영화제 기자회견 진행 맡아
  • 김철관 미디어전문기자
  • 승인 2020.02.20 10:09
  • 댓글 0
개그우먼 김보원

40회 황금촬영상영화제 기자회견에서 진행을 맡았던 개그우먼 김보원씨가 원래 배우가 꿈이었다고 소개했다.

먹방 개그우먼 김보원 씨는 지난 17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사단법인 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이사장 조동관주최로 열린 40회 황금촬영상영화제 시상식’ 기자회견에서 진행을 맡았다.

이날 김 씨는 먹방 프로그램도 아닌데황금촬영상영화제 기자회견 사회를 맡은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사실 저를 아무도 모르시겠지만제가 사실은 생계유지를 위해 지금은 리포터를 하고 MC를 하고 있다며 원래는 영화배우가 되는 것이 꿈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실제 연기를 했다, ‘응답하라 1997’의 주인공인 정은지의 가장 친한 친구1역으로 나오다가 일이 계속 없어 살이 점점 찌고 그러다보니 저도 어쩔 수 없이 생계를 유지해야 됐다며 그러다보니 이렇게 리포터 쪽으로 빠져 행사 진행을 하게 됐다고 소개했다.

그는 오늘 행사는 김인권 배우님최희서 배우님의 팬이라서 제가 자진해 진행을 하게 됐다며 제 차비내고 행사장에 오게 됐다고 소개했다.

  제40회 황금촬영상영화제 시상식은 오는 27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 2층 크리스탈 볼룸에서 열린다.

기자(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와 개그우먼 김보원 씨(좌)이다.

김철관 미디어전문기자  3356605@naver.com

<저작권자 © 인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철관 미디어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인천만평
  • 김진호의 시사 움짤툰
여백
Back to Top